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대선 후 공공기관 고위 관리를 기습적으로 해임, 논란이 뒤따르고 있다. 반포 알루어

11·3 대선에서 패색이 짙은 가운데서도 인사권의 칼을 적극 휘두르는 것으로, 대선 불복 움직임과 맞물려 남은 기간 ‘눈엣가시’들에 대한 보복성 물갈이의 신호탄이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주안 반도유보라 센트럴팰리스

미국 CNN방송에 따르면 백악관은 6일(현지시간) 보니 글릭 국제개발처(USAID) 부처장을 전격 해임하고 존 바사 처장대행을 부처장 대행에 임명했다. 서울대입구역 르쏘메

글릭 부처장은 금요일인 이날 오후 2시45분께 같은 날 오후 5시까지 그만두라는 통지를 받았으며 이에 거부하자 당장 나가라는 통보를 다시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구체적인 해임 사유는 알려지지 않았다. 청라 푸르지오 라피아노

트럼프 대통령이 임명한 바사 처장대행은 법령에 따라 이날 대행 임기가 만료될 예정이었으나 부처장 대행으로서 USAID를 계속 이끌게 됐다. 인하대역 반도유보라 라센티움

광주 광산 남양휴튼